[독후감]테크니컬 리더(Becomming a Technical Leader)

BTL

최범균님의 추천으로 집어든 책이다.

사실, 읽기 전에는 제목에서처럼 “프로그래머로서의 리더는 어떤 모습일까“에 대한

정답이 있지 않을까 하는 기대감으로 책을 잡았다.

하지만, 이 책에서는 “기술“관점에서의 리더에 대한 내용은 많이 나오지 않는다.

인상깊었던 부분은,

리더십이란 사람들이 능력을 발휘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나가는 과정이다

우리가 흔히 생각하는 리더란, 해당분야에 남들보다 더 깊은 전문성을 가진 사람으로

남다른 카리스마를 가지고 팀을 진두지휘하는 모습을 떠올리게 된다.

하지만 이 책에서 정의한 “리더십“에 대한 내용은 꽤나 신선했다.

그리고, 대부분 관리교육을 받지 못하고 개발자에서 관리자책임을 맡게 되는

경우가 많은데 이런 현실에서 내가 그 동안 겉으로 또는 속으로 비판해왔던

직책자의 모습이 곧 나의 모습일 수도 있겠다라는 생각이 이 책을 읽으면서

내내 머릿속을 떠돌았다.

400쪽에 달하는 적지 않은 분량에 그다지 흥미롭지 않은 주제이긴 했지만

조금 있으면 프로그래머 10년차에 접어들게 될 이 맘 때쯤에,

한번쯤은 내 자신을 뒤돌아보며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잡을 때

참고할만한 유용한 나침반의 역할을 이 책이 해줄 것이라 생각한다.

시간이 지나고 한번 더 차근차근 읽어도 좋을 것 같다.

Advertisements

답글 남기기

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:

WordPress.com 로고

WordPress.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Google+ photo

Google+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Twitter 사진

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Facebook 사진

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. 로그아웃 /  변경 )

w

%s에 연결하는 중